본문 바로가기

'뭉쳐야 찬다 2' 레전드 안정환-박지성, 정면승부! 그 결과는?


대한민국 축구 레전드 안정환과 박지성이 조기축구로 정면승부에 돌입한다.

오는 25일(일)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 2'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두 개의 심장' 박지성이 함께한다. 특히 이번에는 감독으로 변신한 박지성이 '팀 박지성'과 함께 나타나 '어쩌다벤져스'와 조기축구 감독 데뷔전을 치를 예정이다.

이날 안정환 감독은 스페셜 매치를 펼칠 베일에 싸인 상대 팀을 소개한다. 안정환 감독은 평균 연령은 30세이지만 축구 경력은 도합 220년인 상대 팀의 정보와 더불어 "감독이 대단하다. 제가 선배님이라 부르는 분이고 저보다 다 잘한다"고 해 '어쩌다벤져스' 선수들을 긴장하게 만든다.

모두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박지성 감독과 낯익은 선수들이 대거 포진된 '팀 박지성'이 입장한다. 창단 1개월 차 새내기 '팀 박지성'은 하이라이트 윤두준과 이기광, 샤이니 민호, 김재환, 정세운, 빅스 레오, 스켈레톤 선수 윤성빈, 비투비 서은광, 이승윤, 우즈, 조나단, 인피니트 남우현까지 자타공인 연예계와 스포츠계의 축구 실력 최정예 군단이라고.

특히 '팀 박지성'과 함께 상대 팀 감독으로 '어쩌다벤져스'를 꺾으러 온 박지성에게 안정환 감독은 만만하지 않은 조기축구의 세계를 언급하며 "혼쭐을 내주겠다"고 의지를 불태운다. 이에 안정환 감독과 박지성 감독의 흥미진진한 맞대결이 본방사수를 부르고 있다.

또한 '팀 박지성'은 초등학교부터 중학교까지 축구 선수로 뛰었던 레오, 자칭 조기축구 버전 센추리클럽 기록 보유자 남우현, 브라질 SC코린치안스 유스 공격수 출신 우즈뿐만 아니라 '뭉쳐야 찬다' 시즌 1에 출연해 축구 실력을 검증받은 윤두준, 김재환, 윤성빈, 서은광, 정세운 등 다채로운 선수 구성을 자랑하는 만큼 엄청난 경기력을 기대케 한다.

뿐만 아니라 보는 재미를 더할 '팀 박지성' 선수들의 유쾌한 활약도 예고하고 있다. 시즌 1 출연 당시 박지성과 안정환 중 안정환을 선택했던 윤두준, 윤성빈의 마음은 여전할지, 박지성을 보기 위해 흑역사를 감수하고 출연을 결심한 선수는 누구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안정환 호 '어쩌다벤져스'와 박지성 호 '팀 박지성'의 스페셜 매치는 오는 25일(일) 저녁 7시 40분 JTBC '뭉쳐야 찬다 2'에서 확인할 수 있다.

(JTBC 모바일운영부)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48-6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