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909' 크러쉬, BTS 제이홉과 신곡 피처링 비하인드 공개


'뮤직 유니버스 K-909' 크러쉬가 방탄소년단 제이홉과의 열정 가득했던 피처링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내일(24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음악 프로그램 '뮤직 유니버스 K-909'는 팬들에게는 믿고 즐길 수 있는 음악을 선물하고, 아티스트들에게는 꿈의 무대가 되는 공간이다. 글로벌 음악 시장의 중심이 된 K-POP 아티스트들이 온전히 주목받을 수 있는 차별화된 무대가 펼쳐진다.

'K-POP 여제' 보아가 데뷔 20년 만에 음악 프로그램 MC로 나서는 가운데, 첫 방송은 전역 후 한걸음에 '뮤직 유니버스 K-909'로 달려온 '고막 남친' 크러쉬가 출격한다. 크러쉬는 '오아시스(Oasis)'와 함께 방탄소년단 제이홉이 피처링한 신곡 '러시 아워(Rush Hour)'를 방송 최초로 들려줄 예정이다.

또한 그는 "제이홉과 녹음을 함께 하면서 괜히 월드스타가 아니라는 걸 느꼈다"라고 프로 정신으로 똘똘 뭉친 제이홉과의 작업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크러쉬와 제이홉은 화장실을 갈 시간도 없이 작업에 몰두할 정도로 열정적으로 임했다고. 두 사람의 '러시 아워' 컬래버레이션 비하인드는 '뮤직 유니버스 K-909' 본방송에서 만날 수 있다.

또한 남다른 인연의 보아와 크러쉬의 깜짝 라이브도 공개된다. 두 사람은 3년 전 보아의 '스타리 나이트(Starry Night)' 피처링을 크러쉬가 하면서 호흡을 맞췄다. 서로의 열렬한 팬임을 밝힌 두 사람은 즉석에서 '스타리 나이트' 깜짝 라이브를 들려준다. 또한 '스타리 나이트'에 이어 두 사람의 두번째 컬래버레이션 성사 가능성도 열리며 음악 팬들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뮤직 유니버스 K-909' 첫 방송은 크러쉬를 비롯해 세계를 향해 질주하는 K-POP 대표 그룹 NCT 127, 4세대 걸그룹 돌풍의 중심 엔믹스의 신곡 무대가 공개된다. 또한 '솔로퀸' 청하와 '팝 프린스' 크리스토퍼의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방송 최초로 펼쳐진다. 여기에 '뮤직 유니버스 K-909'는 매주 K-POP 다음 세대를 책임질 새로운 주자들을 소개한다. '아이돌 명가' JYP엔터테인먼트의 밴드 그룹으로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엑스디너리 히어로즈가 엑소의 '러브 미 라이트(Love Me Right)'를 밴드 음악으로 재탄생시킬 예정이다.

아울러 'K-POP 교수' 재재와 'K-POP 조교'인 엔믹스 해원이 진행하는 '글로벌 차트 포럼' 코너도 찾아온다. 전세계 K-POP 음원과 음반 판매량을 집계한 '글로벌 K-POP 차트' 분석과 함께 K-POP의 트렌드를 심도 있게 이야기한다.

'뮤직 유니버스 K-909'는 최초 공개 수록곡, 스페셜 컬래버레이션 무대, 아티스트의 다양한 음악 세계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상 등을 통해 비주얼 콘셉트와 퍼포먼스로 완성되는 '보는 음악'이자 전세계를 선도하는 K-POP의 무한한 확장을 담는다.

전세계를 뒤집은 K-POP, 그 시선을 뒤집을 JTBC '뮤직 유니버스 K-909'는 내일(24일) 오후 4시 40분 첫 방송된다.

(JTBC 모바일운영부)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48-6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