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애주가' 성시경, 주류 브랜드 '경' 론칭..내일 막걸리 출시

입력 2024-02-21 11:10 수정 2024-02-21 11:40
성시경이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딴 주류 브랜드 '경(?)'을 론칭했다. 22일 첫 제품으로 '경탁주 12도'를 출시한다.

성시경이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딴 주류 브랜드 '경(?)'을 론칭했다. 22일 첫 제품으로 '경탁주 12도'를 출시한다.

가수 성시경이 애주가의 마음을 담아 개발한 첫 제품인 막걸리를 출시한다.


성시경이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딴 주류 브랜드 '경'을 론칭한다. 술에 대한 깊은 관심으로 진심을 담아 막걸리를 만들었고,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이런 마음이 전해지길 바라며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따서 브랜드명을 지었다. 첫 번째 출시 제품인 '경탁주 12도'는 22일 첫 선을 보인다.

그동안 성시경은 직접 운영중인 유튜브 채널 '성시경 SUNG SI KYUNG'의 '먹을텐데', '레시피', '만날텐데' 등 다양한 코너들을 통해 직접 요리를 하고 검증된 맛집을 탐방하며 술과 맛에 진심인 애주가이자 미식가로서 대중에게 진솔하게 다가갔다.


이에 성시경은 보다 많은 사람들과 함께하기 위한 마음으로 제품 구상 및 개발부터 출시까지 오랜 시간 공을 들여 첫 제품으로 막걸리를 선보인다. 특히 맛에 진심인 '애주가' 성시경이 내놓는 첫 주류 브랜드 제품이라는 점에서 출시 전부터 제품에 대한 관심이 높다.

'경탁주 12도'는 쌀, 국, 효모, 산도조절제를 사용해 빚어진 전통주이다. 쌀 함유량이 46% 이상인 술로 쌀 본연의 맛에 집중했다. 기존 탁주들과 달리 물에 거의 희석하지 않아 묵직하고 탄산 없는 고도수 막걸리이다.

'경탁주 12도'는 주류 제조 스타트업인 '제이1'과 함께 손을 잡고 레시피를 개발했다. 신평양조장에서 위탁 생산된다. 성시경과 '제이1' 황재원 대표는 묵직한 질감에 향긋한 과실향 그리고 달콤함과 새콤함의 밸런스를 찾기 위해 오랜 기간 테이스팅 끝에 찾은 맛으로 출시하게 됐다. 22일 오전 11시부터 온라인 스마트 스토어를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경(?)'에서 탁주 뿐만 아니라 앞으로 다양한 주종의 추가 상품을 개발해 출시할 예정이다.

김연지 엔터뉴스팀 기자 kim.yeonji@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기자사진
김연지기자 더보기
JTBC 콘텐트비즈니스본부 엔터뉴스팀 김연지 기자입니다.

현빈, 화보로 전한 근황..부드러운 미소 눈길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