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설 연휴 친할머니 살해 혐의 남성과 공모 정황…친누나 구속

부산 남부경찰서. 〈사진=JTBC〉

부산 남부경찰서. 〈사진=JTBC〉


지난 설 연휴 부산에서 20대 손자가 친할머니를 살해한 사건과 관련해 친누나도 범행에 가담한 정황이 나와 경찰이 수사하고 있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지난 19일 존속살해 혐의로 20대 A씨를 구속해 검찰에 넘긴 데 이어 A씨의 친누나인 20대 B씨도 구속했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A씨는 설 연휴 첫날인 지난 9일 밤 11시쯤 부산의 한 빌라에서 친할머니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당시 범행을 저지른 뒤 "할머니가 쓰러졌다"며 119에 신고했습니다. 병원에 옮겨진 할머니 몸에서 상처를 확인한 경찰이 추궁하자 범행을 자백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A씨를 수사하는 과정에서 친누나 B씨가 범행에 공모한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지적장애가 있는 A씨를 B씨가 심리적으로 지배해 범행에 이르게 했는지 등에 대해 조사하는 등 구체적인 공모 관계를 밝힐 예정입니다.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기자사진
김태인기자 더보기
열심히, 그리고 잘 취재하겠습니다.

[영상] 40대 여성, 택배 상습절도 들통나자 14층서 투신 소동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