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IA 최형우의 허무한 아웃... “볼넷 아니야?” ABS가 부른 주루사

입력 2024-04-18 11:19 수정 2024-04-18 15:09
프로야구 어제(17일) KIA와 SSG 경기.


KIA 최형우가 자동투구판정시스템(ABS)을 정확히 확인하지 않아 주루사를 당하는 장면이 나왔습니다.

1회 초, 타석에 들어선 김선빈은 3볼 상황에서 엘리아스의 공을 하나 지켜봅니다.

맨눈으로 보기엔 낮았지만 ABS 상에는 존에 살짝 걸치는 스트라이크였습니다.

심판이 스트라이크를 선언했지만 1루 주자 최형우는 볼넷이라고 생각해 2루로 걸어가다 주루사를 당했습니다.

ABS가 만든 새로운 장면이죠.

앞으로 섣불리 예단하지 말고, 볼 판정을 끝까지 확인해야 할 것 같네요.

화면제공 : 티빙(TVING)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