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취 6개월' NCT 도영, 쉬는 날에도 목 관리 진심

'나 혼자 산다' NCT 도영

'나 혼자 산다' NCT 도영

NCT 메인 보컬 도영의 일상이 공개된다. 온열 목 마스크부터 고로쇠 물까지 건강 관리에 힘쓰는 '도영 보감' 루틴은 어떨지 기대가 모인다.


1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자취 6개월 차 NCT 도영의 일상이 찾아온다. 메인 보컬로 예능에서도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고 있는 도영이 '나 혼자 산다'에 입성하는 것.

도영은 화이트 톤의 주방과 집안 작업실, 깔끔하게 정리한 옷방, 아늑한 침실로 꾸민 도영 하우스를 공개한다. 도영 하우스엔 화분과 향수, 향초, 파란색을 좋아하는 도영의 취향이 담겨 있다. 소파 위 윌슨을 보자마자 윌슨 품에 몸을 던지며 반가운 마음을 표현한 도영. 잘 때 온열 목 마스크로 목을 보호한다는 그는 면역력 증진과 목 건강을 위해 작두콩 차와 고로쇠 물, 노루궁뎅이버섯 분말, ABC주스 등 각종 건강음식을 챙기며 철저한 건강 관리 루틴을 보여준다.

특히 면역력 관리에 진심인 이유에 대해 도영은 "(그룹 스케줄 상) 아프면 여러 사람에게 피해를 줄 수 있기 때문"이라고 밝힌다. 쉬는 날에도 빠지지 않는 도영의 모닝 몸보신과 목 관리 코스에 관심이 모인다.

또 도영은 환절기 대비를 위해 이비인후과에 들러 목과 성대 상태를 검진한다. 스스로 관리를 하고 있지만 많은 무대에 선 만큼 목과 성대 상태가 궁금했던 것. 눈물을 쏙 빼는 내시경 검사 결과는 어땠을지 기대가 쏠린다. 도영이 약국을 찾아 체력 보충을 위한 영양제 쇼핑에 빠져든 모습도 공개, 본 방송을 궁금케 한다.

황소영 엔터뉴스팀 기자 hwang.soyoung@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기자사진
황소영기자 더보기
JTBC 콘텐트비즈니스본부 엔터뉴스팀 방송 담당 황소영 기자입니다.

'걸온파' 이아름솔·이나영 무대 찢었다 "끝까지 명승부"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