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야당 헌정사 초유의 '독주'…여당 "모든 상임위 보이콧 검토"

11개 상임위원장 단독 선출…법사위 정청래, 운영위 박찬대 등

[앵커]

새 국회 원구성을 놓고 여야 협상이 끝내 결렬되면서 어젯밤(10일) 더불어민주당이 11개 상임위원장을 단독으로 선출했습니다. 헌정사상 처음 있는 야당의 상임위원장 단독 선출입니다. 여당은 오늘 의원총회를 열고 국회 상임위 일정을 모두 거부하는 방안을 검토합니다.

윤정식 기자입니다.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본회의를 열고 11개 상임위원장을 단독 선출했습니다.

야당의 상임위원장 단독 선출인데, 헌정사상 처음 있는 일입니다.

막판까지 협상이 팽팽했던 법제사법위원장엔 정청래 의원이, 운영위원장엔 박찬대 원내대표가, 과방위원장엔 최민희 의원이 뽑혔습니다.

앞서 여야는 우원식 국회의장 주도로 어젯밤까지 국회 원구성 협상을 벌였지만 결렬됐습니다.

결국 민주당이 단독으로 본회의를 열어 상임위원장 표결을 진행한 겁니다.

국민의힘은 본회의를 보이콧하고 항의 농성을 벌였습니다.

[우원식은 물러나라 물러나라 물러나라]

민주당을 향해선 '의회 독재'라고 비판했습니다.

[추경호/국민의힘 원내대표 : 민주당도 국회도 이재명 1인 독재 체제로 전락했습니다. 대체 누구를 위한 폭주입니까?]

국민의힘은 오늘 오전 의원총회를 열고 상임위 일정 보이콧 등 향후 대응 방안을 검토합니다.

민주당은 여당과 추가 협상이 없다면 이번주 안에 남은 7개 상임위원장도 가져가겠다는 계획입니다.

여당 안에서는 민주당이 법안 통과를 강행 처리하면 대통령에게 더 적극적인 재의요구권, 즉 거부권 행사를 건의하자는 의견도 나오는 것으로 전해집니다.

원 구성 문제를 둘러싼 여야 간 충돌로 당분간 정치권 극한 대립은 계속될 걸로 보입니다.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