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야유 향해 손가락으로 3-0 날린 손흥민? "한국 팬 무시 받아들일 수 없어"

"한국 선수로서 뭔가 보여주고 싶어서 제스쳐…흥분 않고 침착하게"

오늘(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6차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전반 44분 손흥민이 중국 팬들을 향해 '3-0' 손가락 제스쳐를 보냈다. 〈사진=연합뉴스〉

오늘(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C조 6차전 한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전반 44분 손흥민이 중국 팬들을 향해 '3-0' 손가락 제스쳐를 보냈다. 〈사진=연합뉴스〉

"우리 홈 경기장에서 중국 팬들이 야유하는 건 받아들일 수 없었습니다."

축구 대표팀의 주장 손흥민이 오늘(11일) 중국과의 북중미 월드컵 2차 예선 최종전에서 손가락으로 숫자 '3-0'을 그린 이유입니다.

손흥민은 전반 44분 이강인이 깊숙하게 날린 전진 패스를 따라갔으나 공을 잡지 못했고, 원정팀 중국의 팬들에게 팬들의 야유를 받았습니다.

이때 손흥민은 야유를 보낸 관중석을 향해 오른손으로는 손가락 3개를 펴고, 왼손으로는 동그라미를 만들며 미소를 보냈습니다.

손흥민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저는 야유를 받을 행동을 하지 않았다"며 "선수가 야유를 안 받아야 한다는 건 아니지만, 우리 홈에서 중국 팬들이 야유하는 건 홈 팬들을 무시한다고 생각했다"며 "받아들일 수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대한민국 선수로서 뭔가 보여주고 싶어서 경기 제스쳐로 보여줬다"며 "흥분하지 않고 침착하게 받아들였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손흥민이 손가락으로 만든 '3-0'이라는 숫자는 지난해 11월 중국 원정 경기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이 승리할 당시의 점수입니다.

당시 손흥민 선수는 2골 1도움을 기록하며 대승을 이끌었습니다.

손흥민은 오늘 경기에서도 후반 16분 수비가 제대로 걷어내기 어려운 땅볼 크로스를 올려, 이강인의 선제 결승 골에 기여했습니다.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기자사진
홍지용기자 더보기
"뉴스는 역사다." 오늘의 역사를 전하겠습니다.

'중국 구금' 손준호 반전 영입…'친정' 전북 아닌 수원행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