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푸틴 "점령지·나토 포기하면 휴전" 젤렌스키 "제안 신뢰 못 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스위스에서 열리는 '우크라이나 평화회의'를 하루 앞두고 휴전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군의 철수와, 나토 가입 포기를 조건으로 걸었는데,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이에 대해 "신뢰할 수 없다"고 일축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한 이탈리아 방송과 인터뷰에서 "이런 메시지는 최후통첩과 다름없다"며 "히틀러가 했던 것과 똑같다"고 비난하기도 했습니다.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이 기사를 쓴 기자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