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블리' 고속도로 사고 수습 중 안타까운 사망사고 발생

'한블리'가 고속도로 위 사고 수습 중 일어난 안전순찰원 사망사고를 조명한다.

오늘(18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되는 대한민국 교통사고 제로 챌린지 JTBC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이하 '한블리')에서는 4세대 대표 걸그룹 위클리(Weeekly) 멤버 먼데이와 지한이 함께한다. 특히, 매일 새롭고 특별한 일주일을 선사한다는 '위클리'의 캐치프레이즈답게 '월요병 타파 담당' 먼데이와 '화요팅 담당' 지한이 '브룸 브룸(VROOM VROOM)을 '한블리' 맞춤으로 개사해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한다.

이날 방송에서 한문철 변호사는 목숨을 위협하는 2차 사고 위험성을 강조한다. 공개된 블랙박스 영상 속에는 야간 고속도로에서 발생한 단독 사고의 사고 조치를 위해 안전순찰차가 출동, 사고 현장에 정차한 안전순찰차를 인지하지 못한 차가 그대로 들이받는 충격적인 장면이 담겨있다. 충격당한 안전순찰차가 1차 사고를 조치 중이던 안전순찰원을 충격하여 사망했다는 소식에 스튜디오는 슬픔에 잠긴다. 이에 '한블리' 제작진은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를 통해 안전순찰원들의 역할과 고충을 직접 들어본다.

관계자에 따르면 2차 사고는 한국도로공사 관할 고속도로 기준 일반교통사고보다 무려 6.7배 높은 치사율을 보인다. 사고 현장에 안전시설물을 설치함에도 발생하는 2차 사고에 대해 도로공사 관계자는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운전자들의 안전 운전이 동반되지 않으면 언제든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라며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진심 어린 당부의 말을 전한다. 이외에도 가로등이 없는 캄캄한 고속도로 위 스텔스 차량과 발생한 2차 사고 등 야간에 발생한 안타까운 사고에 대해 한문철 변호사 또한 "운전자들의 눈에 잘 띄는 무언가가 필요하다"라며 다시 한번 2차 사고 예방책의 필요성을 강조한다.

이어 끊임없이 발생하는 도로 위 폭언, 폭력 사고들을 소개한다. 공개된 블랙박스 영상 속에는 후진하던 트럭과 오토바이 간 1차 사고가 발생, 트럭 차주의 지인이라며 현장에 나타난 트랙터 차주와 오토바이 운전자 간에 발생한 또 다른 시시비비 사건부터 콜택시 탑승 중 택시기사의 충격적인 승객 폭행 사건의 전말이 공개된다. 도로 위 분노가 난무한 원인은 과연 무엇인지, 이와 반대로 위협 운전을 감행한 상대차를 재치 있게 따돌린 블랙박스 영상을 통해 보복 운전에 대한 올바른 대처법을 조언한다.

한층 더 새롭고 풍성해진 JTBC 교통 공익 버라이어티 '한문철의 블랙박스 리뷰'는 오늘(18일) 저녁 8시 50분에 확인할 수 있다.

JTBC 뉴스를 만나는 다양한 방법

에디터 PICK! 핫뉴스

    대표이사 : 이수영, 전진배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산로 38 | 연락처 : (02) 751-6000
    사업자등록번호 : 104-86-33995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7-서울마포-0896
    기사배열기본원칙책임자 : 남궁욱 | 기사배열기본원칙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지현 | 청소년보호정책

    JTBC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AI 학습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